평일 야간진료 / 공휴일진료 / 일요일 진료 / 010-5109-7533


본문 바로가기
◇추나요법/목/허리디스크

Q.디스크 수술후 심하던 다리증상은 없어졌는데, 안아프던 엉치쪽이 아파요. 재발된게 아닐까요?

by 생명마루 안산점 생명마루한의원 2015. 9. 30.

A.허리 디스크 수술 이후, 수술전에 가장 괴롭던 다리의 심한 통증은 없어졌지만, 허리와 엉치의 뻐근한 통증이 남아있다고 호소하면서 재발이 아닌가 불안해 하는 환자들이 많습니다. 수술을 해도 왜 이런 통증이 남아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우선 2가지로 설명할수 있습니다.

첫째로, 수술한 디스크는 원래보다 약한 디스크(퇴행성 디스크) 라는 것 입니다.


디스크가 발생하는 가장 유력한 원인(지난 포스팅 참조: Q.허리디스크의 원인은 무엇인가요?)은 "퇴행성 디스크 + 순간적인 외력"인데 디스크 증상이 발생했다는 말은, 그 디스크는 원래부터 약한 디스크라는 뜻입니다. 자세에 문제로 발생을 했건, 유달리 움직임이 많아서 빨리 퇴행화 되었건, 약해진 디스크가 충격을 받아 튀어나온 것이 디스크입니다. 따라서 수술받은 디스크는 척추뼈 사이에서 쿠션 역할을 하는데 지장이 있는 "질이 좋지 않은 디스크"라고 할 수 있고, 수술후 일상 생활을 하게 되면 디스크에 체중이 실리고 힘이 가해져 요통이 발생하게 됩니다.


둘째로, 디스크 수술은 튀어나온 디스크를 제거하는 수술이지, 디스크를 원상태로 만드는 수술은 아닙니다. 다리 저림 증상을 발생하는 부분을 잘라내서 다리 저림을 덜하게 만드는 것이 수술이지, 다른 건강한 디스크처럼 만들어주는 기술은 아직까지 개발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디스크 수술이 디스크를 튀어나오게 한 원인(ex: 구부정한 자세, 틀어진 생활습관, 과한 운동성)을 제거하는 것은 아니기에, 동일한 생활 환경에선 다시 요통을 유발하게 할 수 있습니다.


그러니 수술을 하고 심한 증상은 없어져도, 허리나 골반쪽의 통증은 남아있을 수 있으니, 수술하신 분들은 디스크를 발생한 원인을 제거하면서 관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수술없이 보존적 치료를 받은 분들도 통증이 없어졌다고 치료를 바로 종료하는 것이 아닌, 주기적인 관리를 통해 디스크를 유발한 원인을 제거하고, 운동을 통해 강한 허리를 만들어서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댓글9